Skip to content

목회서신
2020.03.19 14:26

십자가의 고통 5

조회 수 1304

이제 구체적으로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달려 죽으실 때에 일어난 사건들과 말씀들을 통하여 죄인에게 내리시는 하나님의 진노가 무엇인지를 살펴보겠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친히 우리의 죄와 저주가 되셨을 때에 일어난 사건들을 보면 먼저 누가복음 2344절을 보면 때가 제육시쯤 되어 해가 빛을 잃고 온 땅에 어둠이 임하여 제구시까지 계속하며 라고 말씀하고 있는데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오전 9시에 달리신 후 세 시간이 지난 즈음에 해가 빛을 잃기 시작하며 온 땅에 어둠이 임하여 오후 세시까지 계속되었다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내용들은 공관 복음 모두에서 증언하고 있는 내용인데 하늘을 뒤덮은 흑암은 예수님을 감싼 영적인 흑암의 외적인 상징으로 보는 것이 옳다는 것입니다. 왜냐하면 성경에서 흑암은 하나님과 대조되는 것으로 요한일서 1:5절을 보면 우리가 그에게서 듣고 너희에게 전하는 소식은 이것이니 곧 하나님은 빛이시라 그에게는 어둠이 조금도 없으시다는 것이니라 라고 하며 하나님은 빛이시며 그에게는 어둠이 조금도 없으시다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하나님과 대조되는 어둠이 계속되었다는 것은 하나님과의 분리를 가리키는 것임을 알 수가 있는 것입니다. 또한 성경의 다른 증언들 속에서도 어둠이 하나님과의 분리임을 가리키고 있는데 마태복음 2530절의 경우 이 무익한 종을 바깥 어두운 데로 내쫓으라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갈리라 하니라 라는 말씀에서 바깥 어두운 데로 내쫓으라는 것이 가리키는 것은 하나님과의 완전한 분리를 가리키며 그들에게는 더 이상 어떤 은혜가 주어지지 않는 완전한 저주 상태에 놓인 것을 상징하는 것입니다. 결국 무익한 종이 가게 되는 것은 지옥인데 이 지옥이 어두운 곳이라는 점은 하나님의 임재의 빛으로부터 완전히 단절된 곳임을 말해주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하나님의 아들이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바로 그 바깥 어두운 곳으로 내던져진 것임을 알 수가 있는 것입니다. 결국 우리의 죄악이 예수님과 함께 있었던 아버지의 빛으로부터 완전히 단절되게 하며 분리되게 한 것입니다. 이러한 사실을 우리가 확인하게 되는 것은 사도신경의 신앙 고백 속에서도 발견되는 것입니다. 한글 사도신경에서는 이 구절을 의도적으로 배제하고 있지만 영어버전에서는 분명하게 He descended into hell 이라는 구절이 있습니다.

        예수님의 지옥 강하에 대한 것은 원래의 한글 사도신경에도 있었습니다. 1894년 언더우드 선교사의 사도신경 번역판이나 1905년 장로교 선교사 협의회에서 번역한 사도신경에는 그리스도가 지옥에 내려가시고라는 말이 있었다. 그러나 1897, 1902, 1905년에 번역된 감리교 사도신경에는 지옥강하 구절이 빠져 있습니다. 그것은 감리교 창시자인 존 웨슬리가 1784년 감리교 신조를 작성하면서 사도신경에 그리스도의 지옥 강하가 전부 생략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1908년 이후부터는 한국 장로교 사도신경에도 이 말이 빠지고 그것이 오늘에까지 이르고 있는데 그 이유는 1908년 장로교와 감리교가 합동 찬송가를 발행하면서 찬송가 앞뒤에 주기도문, 사도신경, 십계명을 포함시켜야 하는데 주기도문과 십계명은 성경 본문에 근거한 것이니 상관없었다. 그러나 사도신경의 경우는 번역이기에 장로교와 감리교가 서로의 입장이 달랐습니다. 감리교는 지옥 강하 부분을 빼기를 원했고 장로교는 넣기를 원했는데 여기서 장로교가 감리교에 양보한 것입니다. 이것이 계기가 되어 지금까지도 한글 사도신경에는 지옥에 내려가셨으며 라는 말이 빠져 있는 것입니다.


목 회 서 신

사랑하는 성도들에게 보내는 편지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수
449 목회서신 십자가와 죄 2 2020.05.25 38
448 십자가와 죄 1 2020.05.22 50
447 목회서신 하나님은 도대체 어떻게 우리의 죄를 용서하실 수 있는가? 2 2020.05.15 126
446 목회서신 하나님은 도대체 어떻게 우리의 죄를 용서하실 수 있는가? 1 2020.05.08 285
445 목회서신 십자가의 고통 11 2020.05.01 390
444 목회서신 십자가 위에서 2020.04.24 756
443 목회서신 십자가의 고통 9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 2020.04.17 859
442 목회서신 십자가의 고통 8 2020.04.10 956
441 목회서신 예수님은 죽으신 후에 삼일 동안 어디에 계셨는가? 2020.04.02 1125
440 목회서신 십자가의 고통 6 2020.03.24 1207
» 목회서신 십자가의 고통 5 2020.03.19 1304
438 목회서신 십자가의 고통 4 2020.03.10 1377
437 목회서신 십자가의 고통 3 2020.03.05 1366
436 목회서신 십자가의 고통 2 2020.02.28 1457
435 목회서신 십자가 21 십자가의 고통 1 2020.02.20 138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

차타누가 열린교회 CHATTANOOGA YEOLIN PRESBYTERIAN CHURCH
1622 HICKORY VALLEY RD. CHATTANOOGA, TN 37421
담임 : 박경호 목사 Ph : 423-645-7910 Email : pkrain1@gmail.com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